통영시, 치매인식개선 가족연극 '아부지' 공연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 사회적 편견 해소 위해 마련

편집부 | 기사입력 2019/09/17 [20:29]

통영시, 치매인식개선 가족연극 '아부지' 공연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 사회적 편견 해소 위해 마련

편집부 | 입력 : 2019/09/17 [20:29]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치매극복주간을 맞아 오는 9월26일, 가족연극 ‘아부지(我不知-나를 알지 못하다)’ 공연을 마련했다.

 


통영시 치매안심센터(센터장 강지숙)에서는 치매에 대한 이해와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고 그 가족들의 마음을 조금이라도 헤아리기 위해서 이번 공연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공연은 시민문화회관 소극장에서 오후 2시, 저녁 7시 하루 2회 공연이 이뤄지며 치매환자와 보호자, 치매파트너, 65세이상 노인, 치매나 가족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공연 관람을 원하는 시민은 통영시 치매안심센터 (☎650-6100)로 문의하면 된다.

 

통영시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공연을 통해 가족의 소중함을 깨달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아버지와, 남편과, 부인과 또는 자녀와 함께 2019년 가을 통영에서 따뜻한 추억 쌓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연극 ‘아부지’는 창작그룹 imo에서 기획해 2018년 서울 대학로 첫 공연을 시작으로 2018년 10월~11월, 2019년 5월~6월 윤당 아트홀 공연을 통해 관객들로부터 많은 호응과 감동을 주었으며 올 하반기부터는 통영을 비롯 세종, 진주, 마산, 밀양 등 여러 지역을 순회하면서 성황리에 공연 중에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