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업경영인 통영시연합회 '코로나19'관련 피해지원 성금 기탁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4/03 [11:40]

한국수산업경영인 통영시연합회 '코로나19'관련 피해지원 성금 기탁

편집부 | 입력 : 2020/04/03 [11:40]


한국수산업경영인 통영시연합회(회장 김태형)는 지난 4월2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통영시민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회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금한 성금 1,050만원을 통영시(시장 강석주)에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김태형 회장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젊은 어업인들이 솔선해 작은 힘이나마 보탬이 되면 좋겠다는 생각에 오늘 이 자리를 마련했다"며 "매년 실시하는 선진 수산현장 벤치마킹 사업도 올해는 포기하게 됐다"며, "어려운 시민들을 지원하는 데 써 달라"고 말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수산업단체도 어려우실 텐데 이렇게 마음을 모아주셔서 대단히 감사하다"며 "통영에서는 단 한명의 확진자도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멍게와 장어 등 수산물 판매를 위해 온라인 마케팅(11번가)과 TV홈쇼핑 판매, 유관기관 수산물 사주기 운동 등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기탁받은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코로나19' 특별모금 사업을 통해 통영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지정 기탁돼 지역의 어려운 곳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