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제40회 장애인의 날 행사 잠정 연기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의미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4/06 [16:13]

통영시, 제40회 장애인의 날 행사 잠정 연기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의미

편집부 | 입력 : 2020/04/06 [16:13]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코로나19' 여파로 오는 4월20일 개최할 예정이었던 '제40회 장애인의 날' 기념 행사’를 잠정 연기한다고 6일 밝혔다.

 

▲ 자료사진  © 편집부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하고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등 범사회적인 노력을 전개하고 있음에 따라, 11개 장애인단체와의 협의를 통해 이같이 연기를 결정했다는 것. 

 

'장애인의 날'은 장애인복지법 제14조에 따라, 장애인에 대한 이해와 장애인의 재활 의욕을 고취하고, 복지증진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제정한 날(4월20일)로, 통영시는 그 제정 취지를 기리기 위해 매년 장애인의 날에 '장애인의 날 기념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기념식을 주최하는 장애인단체와 후원하는 통영시는 "코로나19가 잠잠할 때까지 일단 잠정적으로 연기하기로 결정됐으며, 상황을 지켜본 후 다시 개최 시기를 논의해서 알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