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분기 치매환자 기억이음 쉼터 수료식 개최

함께해서 행복했습니다

편집부 | 기사입력 2020/11/26 [13:50]

4분기 치매환자 기억이음 쉼터 수료식 개최

함께해서 행복했습니다

편집부 | 입력 : 2020/11/26 [13:50]


통영시는 지난 11월25일, 치매안심센터 다목적실에서 기억이음 쉼터 대상자 치매환자 15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 수료식을 개최했다. 

 

치매환자 기억이음 쉼터는 10월부터 11월까지 주 3회 3시간 동안 전산화 인지재활치료, 라인댄스, 도예활동, 웃음치료, 공예활동 등 대상자의 활동능력과 흥미를 고려한 인지자극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인지기능 유지와 사회적 교류 증진을 위해 진행됐다.

 


이날 수료식은 어르신들의 활동 영상 감상 및 수료증 수여 등으로 진행됐으며, 쉼터 수료자분들께는 치매를 이겨내기 위해 자기주도적 학습과 건강관리를 이어나갈 것을 당부드리며 인지교구(퍼즐)와 세라밴드·마사지볼 등을 지원했다. 

  

참여 어르신은 "이 곳에서 너무나 많은 것을 얻고 배우고 간다"며 "동기들과 웃고 함께한 이 시간이 정말 그리울 것 같다"고 밝혔다.

 

통영시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내년에도 치매 환자와 가족분들이 살아가는 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새롭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라며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