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지면 해안변 해양쓰레기 수거 실시

편집부 | 기사입력 2021/02/26 [00:40]

욕지면 해안변 해양쓰레기 수거 실시

편집부 | 입력 : 2021/02/26 [00:40]


통영시 욕지면사무소는 동아시아 바다공동체, 관내 자율관리 어업공동체(불곡, 유동마을)와 함께, 그간 부지런히 치워둔 해양쓰레기를 지난 2월24일(수) 통영아라호를 통해 수거했다.

 

통영아라호의 도움과 민관 합동으로 노력한 결과, 욕지면은 깨끗하고 쾌적한 해양환경을 조성할 수 있었다.

 


이날 해양쓰레기 수거는 해양쓰레기가 외부로부터 많이 유입된 불곡, 유동마을 해안변 등을 중심으로 진행됐으며, 욕지면은 이번 활동을 통해 약 12t의 해양쓰레기를 통영아라호를 통해 수거했다. 

 


유동마을 김종석 어촌계장은 "그동안 앓고 있던 이가 빠진 것처럼 속이 후련하고 앞으로도 주민들과 함께 해양쓰레기 수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불곡마을 이종봉 어촌계장은 "그간 방치된 해양쓰레기까지 모두 수거돼 마을 주민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송무원 욕지면장은 "수거가 어려운 섬지역에 앓고 있던 고민거리를 해결하게 돼 기쁘고 한결 깨끗해진 바다를 보니 욕지면이 청정 무릉도원처럼 깨끗하고 아름다운 섬이라는 것을 새삼 깨닫는다"며 "앞으로도 욕지면이 가장 살기 좋은 섬, 가장 가고 싶은 섬이 될 수 있도록 마을주민들과 협력해 물심양면으로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