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올해 봄, 남도 꽃구경 어디로 떠날까?"
매화축제는 느랭이골자연리조트에서 숙박은 글램핑에서...
 
편집부 기사입력  2015/03/07 [00:38]


전남 광양시 다압면 섬진강변에 위치한 느랭이골자연리조트 에서는 2015년 제18회 매화축제를 맞이하여 색다른 꽃축제를 갖는다.

때 이른 화창한 날씨와 평소보다 짧은 겨울탓으로 개화시기가 빠른 남도에는 벌써 봄꽃들의 향연이 펼쳐지고 있다. 오는 3월14일부터 22일까지 9일간 열리는 매화축제는 섬진강 상류 구례 산수유꽃과 하류 광양매화까지 1년중 다양한 봄 꽃을 감상할수 있는 절호의 장소이며 기회이다.

올해로 18년째를 맞이하는 매화축제는 매년 방문객이 꾸준이 늘고있어 행사기간동안 약 100만명 가까이 방문할 정도로 그 유명세를 타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한편, 느랭이골자연리조트는 꽃축제를 맞아 야생화정원, 튜립정원, 웅장히 늘어선 편백나무숲 등 매화축제와는 별개로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느랭이골 자연리조트는 매화의 종류인 홍매화, 백매화, 청매화 등 다양한 매화들로 넘쳐나며 3월말에는 능수버들 같은 모양의 능수매화도 만개를 해서 그야말로 봄꽃의 메카로 불리울만 하다.

이 외에도 국내 최대규모의 편백나무숲과 맥반석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리조트내에는 산림욕장과 신비의 글램핑장, 테마정원, 산책로,트래킹코스, 물고기공원, 말공원, 하늘정원 등 주제별로 만들어진 자연공간과 자연을 훼손하지 않고 산세를 그대로 살리면서 인공미가 전혀 가미되지 않은 친환경 휴양공간으로 1년 내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문의 1588-2704  /  www.neuraengigol.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03/07 [00:38]  최종편집: ⓒ tynp.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배너

통영시여성단체협의회 회장 이·취임식 열려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