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署, 범죄취약지역 선제적 예방진단 실시

편집부 | 기사입력 2021/05/04 [17:48]

통영署, 범죄취약지역 선제적 예방진단 실시

편집부 | 입력 : 2021/05/04 [17:48]

  범죄예방진단 및 범죄분석을 실시했다  © 편집부


통영경찰서(서장 강기중)는 범죄환경이 취약한 공원 7개소를 선정해 범죄예방진단팀(CPO)을 투입, 범죄예방진단 및 범죄분석을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범죄예방진단팀(CPO)은 핫스팟(Hot-Spot/범죄다발지역)자료와 112신고 접수 등을 기초로 범죄취약요소를 면밀히 분석해 공원에 설치된 CCTV 및 가로등과 공중화장실 비상벨 등과 같은 방범시설 정상 작동여부와 치안 사각지대를 파악, 추가 방범시설 설치 필요 시 지자체에 개선 통보하는 절차로 진행됐다.

 

진단결과, 범죄예방진단팀(CPO)은 내죽도공원 여성 화장실 비상벨 신규 설치와 보안등 추가 설치 등 야간조명시설 보안을 지자체에 적극 요청할 예정이다.

 

강기중 서장은 "공원 뿐만 아니라 여성범죄가 우려되는 지역은 범죄예방진단을 통해 통영시와 협업해 지속적인 환경개선으로 범죄불안감을 해소하고, 취약시간대 순찰노선 지정해 협력단체와 합동순찰을 실시하는 등 지역사회 구성원이 함께 힘을 모아 시민들이 안전을 더욱 더 체감할 수 있도록 안전한 통영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