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신동 노인일자리 2조 참여 어르신들 성금 기탁

편집부 | 기사입력 2021/06/09 [23:25]

북신동 노인일자리 2조 참여 어르신들 성금 기탁

편집부 | 입력 : 2021/06/09 [23:25]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도 더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온정의 손길이 있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통영시 북신동에서 '녹색마을 봉사단1'이라는 사업명으로 일하는 노인일자리 어르신들 중 2조(조장 박양송)로 일하고 있는 13명의 어르신들은 월 30만원을 받는 임금에서 십시일반 서로 모은 20만 5천원을 북신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어려울수록 서로 돕고 살아야죠. 힘든 이웃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따뜻한 마음을 전해주신 분들은 대부분 가진 재산도 많지 않음에도 불우한 이웃들에게 남다른 사랑을 보내주시는 특별한 감동을 보였다.

 

임석현 북신동장은 "넉넉하지 못한 경제사정에도 불구하고 기꺼이 나 보다도 더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나눔을 실천해 주신 어르신들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드린다. 소중한 마음을 관내 소외계층에게 잘 전달하겠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