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중장년 기술창업센터 협력기관'에 선정..인제대 산학협력단과 함께 운영

40세 이상 중장년 예비창업자 육성 주력

편집부 | 기사입력 2021/06/14 [20:56]

통영시, '중장년 기술창업센터 협력기관'에 선정..인제대 산학협력단과 함께 운영

40세 이상 중장년 예비창업자 육성 주력

편집부 | 입력 : 2021/06/14 [20:56]


통영시는 인제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협력해 신청한 중소벤처기업부의 2021년 중장년 기술창업센터 공모사업에 선정돼 '통영시 중장년 기술창업센터' 개소를 위한 제반사항을 준비 중에 있다고 14일 밝혔다.

 

'통영시 중장년 기술창업센터'는 인제대학교 산학협력단을 주관 기관으로 통영시를 협력기관으로 해 함께 운영되며, 통영시의 취·창업 종합 지원공간인 통영리스타트플랫폼에 올해 7월말 개소할 예정으로 2023년까지 3년 동안 창업센터운영 사업비 2억4000만원을 국비로 지원받게 된다. 

 

또한 차후 센터운영 현황 및 성과 평과를 통해 3년 단위로 재지정되기 때문에 전문적이고 지속적인 창업 지원시설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중장년 기술창업센터는 경험과 기술 등을 보유한 만 40세 이상 중장년 예비창업자를 발굴해 창업교육, 전문가 자문, 네트워킹, 사무공간 제공 등을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예비창업자와 기업이 필요로 하는 양질의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중장년의 성공적인 인생 2막을 돕게 된다. 

 

특히 인제대학교 산학협력단의 창업지원 노하우를 지역의 산업생태계에 접목해 창업 준비단계부터 전문적이고 다양한 지원체계를 도입해 중장년층의 경험과 전문지식, 역량에 기반한 기술창업을 유도해 사업의 조기 안정화 및 창업 연계 성공 가능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국가산업 발전을 주도해 온 중장년층의 경륜을 살린 기술창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안정적인 창업지원과 일자리 창출의 선순환 창업생태계를 구축하고, 기존 창업 지원사업과 연계를 더욱 강화해 창업센터의 모범사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