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8회 경상남도연극제 3월6일부터 17일까지 통영서 열려

슬로건 ‘함께 즐기는 연극! 함께 만드는 세상!’

편집부 | 기사입력 2020/02/12 [15:29]

제38회 경상남도연극제 3월6일부터 17일까지 통영서 열려

슬로건 ‘함께 즐기는 연극! 함께 만드는 세상!’

편집부 | 입력 : 2020/02/12 [15:29]

▲ 제38회 경남연극제 포스터   © 편집부


한국연극협회 경남지회가 주최하고 통영시, 한국연극협회 통영시지부가 주관하는 '제38회 경상남도연극제'가 3월6일부터 17일까지, 통영시민문화회관 대극장과 소극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제38회 경상남도연극제는 '함께 즐기는 연극! 함께 만드는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매일 도내 11개 극단의 수준 높은 공연과 축하공연 등 부대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슬로건 - '함께 즐기는 연극! 함께 만드는 세상!' 

 

연극은 ‘보여주는 쪽’과 ‘보는 쪽’이 만나야 완성되는 예술로 삶과 가장 밀접하게 닮아있는 예술이다. 우리의 생활 가운데 자연스럽게 우러나오는 어린아이 같은 순수한 모습으로 연극을 즐기고, 연극에서 뿜어져 나오는 에너지로 모두가 함께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 가려는 염원을 담았다.

 

개막공연 속의 개막식 – ‘생활 속의 연극’으로 풀어

 

3월6일 7시, 개막식은 통영의 문화자원인 삼도수군 통제영을 활용한 공연콘텐츠로 순수한 통영 어린이들과 함께하는 '통제영의 바람' 공연과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공연이 진행되는 중간중간에 개막의식이 삽입된 독특한 형식으로 진행되며, 프로 배우들이 아닌 생활 속에서 자연스레 우러나오는 순수한 모습의 어린이들이 출연하는 생활 속의 연극으로 전문배우와 함께 통제영(통영이라는 이름의 근원)에 대해 알아가는 내용을 담고 있다. 

 

도내 11개 극단 경연 – 최우수작 대한민국연극제 경남도 대표 참가 

 

▲ 일정표  © 편집부


3월7일부터 17일까지는 도내 11개 극단의 작품이 경연의 형식으로 매일 한편씩 무대에 올려진다. 이번 연극제에서 최우수작품(대상)을 수상한 단체는 경남도를 대표해 대한민국연극제에 참가하게 된다. 올해는 창작 초연이 3작품이며, 기존작품의 재창작이 8개 작품이다.

 

심사위원은 3명의 전문가를 위촉했으며, 단체상으로 대상 1, 금상 2, 은상 3이며, 개인상으로는 연출상, 희곡상, 연기상, 무대예술상, 신인연기상으로 시상될 예정이다.

 

올해 특이한 점은 '통영시민 심사위원단'을 모집해 매 작품을 감상하고 심의하도록 한다는 점이다. 통영의 관객들이 좋아하고 사랑해 준 작품을 선정해 '통영시민 작품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부대행사

 

연극제 기간에 부대행사의 일환으로 매일 한 단체 극단의 날로 지정해 각 극단 대표적인 작품을 전시, 소개하는 소규모 아트마켓도 진행하며, 각 극단의 대표적인 M.D상품도 판매하는 아트 스토어도 열린다. 그리고 희곡의 저변확대를 위해 희곡 북카페도 매일 대극장 로비에서 개최하며, 통영지역 남녀노소 동아리들의 무대도 펼쳐진다.

 

모든 공연과 부대행사 무료관람 

 

이번 행사가 경남연극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도민들이 수준 높은 연극 작품을 쉽게 감상할 수 있도록 관람료 없이 무료로 진행한다. 도민들의 많은 성원과 관심,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 단, 한정된 객석으로 미리 좌석을 예약해 두면 더욱 즐겁게 연극제를 즐길 수 있을 것이다.

 

올해 통영시민문화회관은 1층 500석 규모를 350석으로, 소극장은 290석 규모를 200석으로 한정한다.

 

공연문의는 055-645-6379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